2005.4.30  백두대간 37구간  석병산구간종주,  단독
  08:25~백복령
~10:25  생계령
~15:50  석병산
~17:05  두리봉
~18:45  삽당령
도상거리 16.2Km로 8시간이면 마칠 수 있는 구간이지만 봄날씨가 아닌 것처럼 덥다. 더구나 이제 돋아나는 작은 나뭇잎으로 그늘없는 숲길에 지쳐 버렸다. 거기 다가 잦은 다리의 쥐 내림에 속도를 늦추었다. 봄을 만끽하기로 했다. 능선상에 참 두릅이 있다. 서른송이쯤을 베낭에 넣고.......10시간이 넘어서야 삽당령에 도착. 마침 관광버스 아주머니들이 주는 수박 두 조각이 갈증을 완전히 씻어 주었다.